일반후기

상품 게시판 상세
제목 친구가 아니라 가족
작성자 h****
  • 공감&추천
  • 작성일 07/19
  • 조회수 35
평점 5점

제목과 할머니가 말한 "친구가 아니라 가족이 필요한 거야"라는 문장이 너무 와닿았어요. 


저도 저희 집 근처 길고양이들에게 불쌍함을 느끼고 밥을 주려고 한 적이 있는데 그때 "책임지지 못할 거면 시작하지 말아라"라고 아빠가 말씀하신 적 있어요.


어린 그때는 길고양이들을 외면하는 것만 같고 어떻게 냉정하게 안된다고 할 수 있는지 이해가 안 갔는데...


오늘 이 글을 읽고 다시 한번 더 생각해 보게 됐어요. 저도 책임질 수 있는 능력을 키워 하루빨리 제 새로운 가족을 맞이하고 싶네요!

첨부파일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  • 운영자 2021-07-19 12:30:49
    수정 삭제 댓글
    스팸글 길고양이에 대한 문제는 항상 입장들이 갈릴 수 있는 이야기일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.
    긍정적으로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.

스팸신고 스팸해제
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관련 글 보기

관련글 모음
번호 상품명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22 친구가 아니라 가족 h**** 2021-07-19 35
  • 즐겨찾기
  • 나의쇼핑
  • 관심상품
  • 장바구니
  • 주문내역
  • 최근본상품

    이전 제품다음 제품

    CLOSE OPEN